Pickzzi-main

Pickzzi

기존의 높은 염도로 제조하던 방식을 탈피하고 적은 염분으로 제작하여 제품의 신선도와 건강을 우선하는 노력을 통해 다양한 맛과 식감을 더했습니다.

더 보기

Product

- 유리병 용기 360g
- 파우치 용기 130g, 300g

News

한국경제 보도자료

상품가치 떨어진 송화버섯 활용 방부제 보존료 없는 건강한 소스 염도 낮고 부드럽고 쫄깃한 식감 우리나라에서 생산되는 버섯종류는 60여 가지에 이른다. 전국 2000여 농가에서 한 해 생산하는 버섯은 2019년 기준 15만2000t. 하지만 수확하지 않은 버섯도 많다. 같은 버섯이라도 생김새에 따라 상품가치가 떨어지는 제품은 대부분 버려진다. 농가 전체 생산량의 10~20% 가량의 버섯이 상품가치 하락으로 판매되지 못하고 있다. 공조시설이 빈약해 온·습도 조절을 제대로 하지 못한 농가의 경우 더욱 그렇다. 버섯을 말리거나 분말로 만들어 조리용으로 사용할 수 있지만 판매망이 미흡한 데다 제가격을 받기가 쉽지 않다. 충남 천안의 농식품 제조가공 기업인 손푸드(대표 손정미)는 버려지는 버섯에 주목했다. 손 대표는 2018년 공주의 한 버섯 농가를 찾았다가 창업을 결심했다. 버려지는 버섯을 동네 주민들이 가축 사료로 사용한다는 얘기를 듣고 이를 상품화하기로 마음먹었다. 손 대표는 “버려지는 버섯이 아까워 절임상품으로 출시하게 됐다”며 “우리나라 농산물도 일본의 우메보시처럼 고급 매실 장아찌로 만들 수 있겠다는 자신감이 생겼다”고 말했다. 버섯을 절임식품으로 상품화하기까지 우여곡절도 많았다. 송화버섯의 경우 수분 함량이 많아 쉽게 곰팡이가 생겼다. 식품으로 만들다가 버린 버섯만 10t이 넘는다. 이 회사는 송화버섯과 참송이 버섯을 주재료로 말리지 않은 생버섯으로 장아찌를 담근다. 염도가 낮고 오랜기간 보관이 가능하다. 김치의 경우 평균 염도가 4.7~5%인데 이 제품은 1.8% 수준으로 짜지 않다. 방부제와 보존료를 사용하지 않은 데다 1년 이상 보관할 수 있다. 버섯 특유의 향이 나지 않으면서 부드럽고 쫄깃한 식감을 자랑한다. 이 회사는 지난해 11월 버섯을 사용한 절임식품 제조방법으로 특허 등록을 마쳤다. 간장, 고추장, 된장, 와사비 등 4가지 소스를 활용한 특허출원도 마쳤다. 올 초부터 충청남도가 운영하는 온라인 쇼핑몰과 소상공인미디어플랫폼 등 12곳의 유통채널을 통해 제품을 판매한다. 베트남과 태국 등 동남아시아 수출도 준비 중이다. 이 회사는 최근 관세청으로부터 원산지인증수출자 인증을 받았다. 인증을 받으면 자유무역협정(FTA)을 맺은 국가는 관세 없이 수출이 가능하다. 다음달부터 베트남 인플루언서(influencer)를 활용한 제품 홍보에 나선다. 창업진흥원으로부터 올해의 로컬크리에이터로 선정돼 제품 고도화를 진행하고 있다. 손 대표는 “식품에 과학을 담는 소스 개발 기업으로 우뚝서겠다”며 “버섯 외에도 다양한 농작물을 활용한 제품으로 우리나라 절임식품을 세계에 알리겠다”고 말했다. 천안=강태우 기자 ktw@hankyung.com 출처 :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15&aid=0004572803

매일경제 보도자료

오는 13, 14일 여성기업 10개사 제품 그립 라이브커머스 진행 한국여성경제인협회, 라이브커머스 통해 여성기업 온라인 판로 확대 지원 이미지 = 왼쪽부터 시계방항으로 더 로터스, 기운찬, 크리에이터스랩, 손푸드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한국여성경제인협회가 모바일 라이브커머스 플랫폼 그립컴퍼니와 '여성기업제품 특별 방송'을 오는 13, 14일 이틀 간 진행한다. 이번 방송에서 만날 수 있는 10개 여성기업은 지난 3월 개최된 그립 입점을 위한 상품 품평회에서 까다로운 조건에 따라 선정됐다. MZ세대의 취향에 맞춰 실속은 물론 건강까지 챙긴 다양한 제품을 선보인다. 라이브커머스 방송에는 개그맨 박성광, 김인석, 백보람, 허안나가 출연, 누구나 이들과 실시간으로 소통하며 제품을 구매할 수 있다. 이번 특별 방송에는 제주의 천연 원료를 활용한 화장품 브랜드 2곳이 참여해 이목을 사로잡는다. '유니크미'는 제주에서 재배한 무농약 식물원료를 사용한 화장품 제조 기업으로 작년 브랜드K에 선정된 발효화장품 ‘제주 화산송이동굴 100일 마스크팩’을 선보인다. '더로터스'는 항산화 효과가 뛰어난 제주 백련잎 추출물을 함유한 탈모샴푸, 선크림, 연꽃잎 마스크로 팬데믹 시국 마스크에 자극받은 소비자의 피부를 지키기 위해 나선다. 아기자기하면서도 건강을 위해 원료를 차별화한 간식도 등장한다. '헵시바 F&B'는 자체 특허 저온건조 기술을 이용한 건조과일 생산 업체로, 영양성분은 최대한 보존하면서 첨가물이 없는 건조과일칩을 선보인다. '국제브레인협동조합'은 100% 아몬드 가루를 사용해 설탕량은 줄이고 쫀득한 식감은 더한 건강한 마카롱 세트를 준비했다. 이번 방송에서 구매 시 소정의 증정 이벤트도 실시 예정이다. 최근 SNS에 화제가 된 '크리에이터스랩'의 ‘슈가클레이’도 이번 방송에서 만날 수 있다. 어린이에게 안전한 자일로스 설탕을 베이스로 딸기, 녹차, 레몬, 블루베리 천연분말을 사용한 식용 클레이다. MZ세대의 건강한 식탁을 위한 식품들도 만날 수 있다. 바쁜 현대인을 위해 조리 과정을 간소화했을 뿐 아니라 안심할 수 있는 원료로 제조됐다. '손푸드'는 무농약 재배한 생송화버섯으로 만든 저염 장아찌 생산 기업으로 MZ세대 입맛에 맞는 다양한 버섯장아찌를 선보인다. '강원그린팜'의 새싹삼장아찌는 직접 수경재배한 새싹삼으로 담근 것으로 진세노이드가 풍부해 면역력 증진에 도움된다. 버섯 생산 기업 '기운찬'은 자체 개발한 ‘기운찬버섯GMK’분말을 함유한 분말 스틱을 내놓았다. 밥이나 라면 등 음식에 한 포 넣으면 영양과 맛을 강화할 수 있다. '비에스엠푸드'는 다른 곡물 없이 국산 늘보리로 제작된 비빔냉면, 국수면 등을 판매한다. 밀가루가 없고 칼로리가 낮아 당뇨식, 다이어트식으로 제격이다. 산채만은 따뜻한 밥에 바로 비비면 완성되는 곤드레, 산채, 시래기 비빔밥을 판매한다. 첨가물 없이 강원도산 농산물을 원료로 제조돼 안심하고 먹을 수 있다. 이번 ‘여성기업제품 특별방송’은 휴대폰에 ‘그립(Grip)-라이브 쇼핑’ 앱을 설치하면 시청 및 제품 구매가 가능하다. 라이브커머스는 온라인 실시간 방송으로 소비자와 소통하며 제품을 소개하고 판매하는 새로운 플랫폼으로, 코로나19 확산으로 급성장하고 있다. 중소벤처기업부와 한국여성경제인협회는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여성 중소기업의 판로지원을 위해 우수 여성 중소기업의 라이브커머스 및 TV홈쇼핑 진출을 지원하고 있다. 출처 : http://www.mkhealth.co.kr/news/articleView.html?idxno=53081

충청일보 보도자료

9~11일까지 사흘간 1인 창조기업 온택트 페스티벌이 개최된다. 대전·세종지방중소벤처기업청과 충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이 주최하고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 충청남도경제진흥원, 충남테크노파크가 공동 주관하는 '2020 1인 창조기업 주간행사'가 열린다. 1인 창조기업 주간행사는 2016년부터 1인 창조기업의 인지도 제고와 창업 활성화 지원을 위해 지역별로 개최하는 행사로, 올해 대전·충남권 행사는 코로나 19에 따라 온라인 플랫폼을 구축해 3일간 운영되며, 다양한 경품 이벤트도 진행된다. 온라인 플랫폼에는 ㈜인지에듀 등 대전·충남지역 우수 1인 창조기업11개사의 제품 소개 영상과 기업 대표 인터뷰로 구성된 온라인 전시관이 행사 기간 동안 상시 운영된다. 또 11일 오후 2시부터는 우수 1인 창조기업과 지원인력 포상행사, 우수기업 성공사례 발표, 손푸드 등 7개 기업의 모의 IR 피칭, 창업퀴즈대회 등 행사가 생중계된다. 창업퀴즈 대회는 창업에 관심 있는 일반인이면 온라인으로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조재연 대전·세종중기청장은 "1인 창조기업은 지역경제의 근간으로, 이번 행사를 통해 1인 창조기업이 국가경제발전의 초석이 되길 바란다"면서 "창의성과 전문성을 갖춘 1인 창조기업의 많은 참여"를 당부했다. /이한영기자 출처 : 충청일보(http://www.ccdailynews.com)

Stores

손푸드와 같이 사업을 진행하는 업체 리스트입니다
  • Naver Store
  • Coopang
  • Emart mall
  • SSG.COM
  • TMON
  • idus
  • Alibaba.com
  • kakao
  • vdongbanmall
  • 11st
  • Gmarket
  • Shopee
  • WEMAKEPRICE
  • Nonsarang